본문 바로가기 주메뉴로 바로가기 왼쪽 하위메뉴로 바로가기

민병갈기념관

HOME 이용 안내 민병갈기념관

민병갈기념관은 평소 사라져 가는 한국의 전통을 소중히 여기고 안타까워하는 설립자의 마음을 담아 1994년에 설립자의 양아들인 故송진수씨가 전통 초가지붕의 모양을 본 따 설계 및 시공하여 설립자 집무실(서관)과 사무실(동관)로 사용되었습니다.

본 기념관은 2012년에 설립자 타계 10주년을 기념하여 민병갈설립자의 기념관으로 사용하였으며, 2016년 3월 기존 건물구조의 취약점(약 1.3°기울기)을 시각적으로 보완하여, 내부 전시가벽과 판넬의 소형화로 내부공간을 확장하여 재개관하였습니다.

예전 사무실(동관)은 민병갈설립자의 일대기, 한국과의 인연, 한결같은 식물사랑 및 천리포수목원의 과거와 현재를 한눈에 볼 수 있는 기록과 유물을 전시하고 있습니다.

집무실(서관)은 민병갈설립자가 생전에 사용하였던 집무실을 재현하였으며, 설립자의 필생의 역작인 천리포수목원 밀러가든을 한눈에 내려다보고 사방을 관찰할 수 있도록 출입구를 제외한 모든 방향을 개방형 창으로 설치하였습니다. 이곳에서는 관솔불을 밝혀 만들었던 수목원의 젖줄 큰 연못 풍경을 온종일 볼 수 있으며, 설립자가 제일 처음 천리포의 땅을 샀던 네 마지기의 논과, 애지중지하던 초가집 풍경을 모두 관찰할 수 있습니다. 또한 설립자가 그토록 좋아했던 개구리 울음소리도 들을 수 있는 곳입니다.